2021.05.08 (토)

  • 맑음동두천 17.0℃
  • 맑음강릉 20.8℃
  • 황사서울 17.3℃
  • 황사대전 19.4℃
  • 황사대구 20.7℃
  • 황사울산 21.5℃
  • 황사광주 19.7℃
  • 황사부산 18.3℃
  • 맑음고창 19.2℃
  • 황사제주 19.2℃
  • 맑음강화 16.6℃
  • 맑음보은 18.6℃
  • 맑음금산 20.5℃
  • 구름많음강진군 18.8℃
  • 구름조금경주시 22.3℃
  • 구름많음거제 18.8℃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눈에 띄는 공연과 전시

어린이날 가족을 위한 찾아가는 공연 등 풍성

서울시향·서울시예술단·대중가수 아파트 단지, DDP, 북서울꿈의숲 등

[우리문화신문= 윤지영 기자] 5월 가정의 달, 서울시가 남녀노소 함께 즐길 수 있는 공연, 체험 등 다양한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가족과 함께 안전하게 문화예술을 즐기며,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마음을 달래 보는 건 어떨까?

 

올해는 공연장을 찾기 힘든 시민들의 일상공간으로 찾아가는 공연부터 각 문화시설별 특색을 살린 가족 대상 공연과 체험 행사까지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주요 프로그램에는 ①찾아가는 공연 ②가정의 달 특별 공연 ③어린이날 행사 등이 있다.

 

 

코로나19로 공연 한 편 관람하기 어려운 시민들의 일상공간으로 다채로운 공연이 찾아간다. 시민들이 보고 싶은 공연을 신청하면 5톤 트럭을 무대로 만든 이동식 공연차량이 찾아가거나 야외 문화시설을 무대로 공연을 펼친다.

 

올해 첫 공연으로 5.5.(수) 어린이날, ‘DDP 어울림광장’에서 어린이를 위한 공연이 진행되고, 5.8.(토) 어버이날에는 ‘북서울꿈의숲’에서 ‘가족’을 주제로 공연이 열린다. 공연은 사전 신청자와 초청 관객에게 객석을 제공하며, 현장 상황에 따라 방역 수칙을 준수하면 누구나 관람할 수 있다.

 

지난 4월부터 서울시향이 서울 곳곳 아파트 단지를 찾아가는 <우리동네 음악회–이동식 실내악>도 5월까지 계속된다. 5월에는 시민들의 호응에 힘입어 3회의 공연이 추가돼 총 10회 공연이 열리며, 하반기에는 구민회관 등 공공시설로 서울시향 현악 5중주 공연이 찾아갈 예정이다.

 

올해는 ‘서울시유스오케스트라’와 ‘서울시청소년국악관현악단’도 이동식 공연차량을 무대로 시민들의 집 앞을 찾아간다. 5월, 총 3회의 공연을 시작으로 계속해서 시민들을 찾아가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서울시향이 미취학 아동(36개월 이상)과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특별한 공연을 연다. 어린이들에게 클래식에 대한 흥미를 주고, 공연문화 체험 기회도 제공하는 <우리아이 첫 콘서트>는 공연 관람뿐 아니라 오케스트라 현악기를 직접 연주하는 체험 활동도 함께 진행한다. 연주 체험은 사전예약을 통해 안전하게 진행된다.

 

 

‘서울돈화문국악당’에서는 어린이를 위한 음악극이 무대에 오른다. 한국 전통 설화를 바탕으로 한 가족음악극, 전래동화를 각색한 전통인형극이 어린이와 가족 관객들과 함께 할 예정이다.

 

어르신 전용 문화공간 ‘청춘극장’은 코로나로 가족과의 만남이 어려운 어르신들을 위한 공연을 준비했다. 5.8.(토) 어버이날, ‘김세레나, 지창수의 불효자는 웁니다’ 공연을 시작으로 5월 한 달간 매주 토요일, 어르신들이 좋아하는 가수가 출연해 공연을 펼친다.

 

세종문화회관도 어버이날을 맞아 시집가는 딸을 향한 아버지의 애틋한 마음을 그린 서울시뮤지컬단의 <지붕위의 바이올린>이 무대에 오른다. 5.4.(화)~9.(일), 어버이날 주간에는 청첩장을 소지하고 부모님과 공연을 관람하면 부모님은 무료로 공연을 관람할 수 있는 ‘1+1 할인’을 진행하며, 관객 중 추첨을 통해 선물도 증정한다.

 

어린이날을 맞아 서울시내 문화시설에서는 어린이를 위한 행사가 열린다. 서울 대표 야외 문화시설 ‘돈의문박물관마을’과 ‘남산골한옥마을’에서는 어린이 관람객을 대상으로 현장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한성백제박물관’은 키트 제공을 통한 비대면 체험을 진행한다.

 

이 밖에도 박물관, 미술관 등 서울시내 문화시설에서는 전시, 공연,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박물관, 미술관은 ‘서울시공공서비스예약(yeyak.seoul.go.kr)’에서 누구나 무료로 관람 예약을 할 수 있으며, 시설별 수용 인원과 운영시간 등이 다르기 때문에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를 확인하면 된다.

 

5월 문화예술 프로그램 일정은 서울문화포털(culture.seoul.go.kr) 또는 서울시 문화본부 SNS(페이스북, 인스타그램)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프로그램별 자세한 사항은 각 행사·시설 홈페이지에서 확인하거나, 120 다산콜센터에 문의하면 된다.

 

유연식 서울시 문화본부장은 “가정의 달 5월, 방역수칙을 준수하여 가족과 함께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즐기면서 코로나로 지친 마음을 잠시나마 위로하기를 바란다.”라며, “또한 각 프로그램마다 일정, 입장료 등이 다르니 서울문화포털이나 120 다산콜센터를 통해 정보를 확인하고 방문하는 것을 추천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