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9 (일)

  • 맑음동두천 20.5℃
  • 맑음강릉 22.8℃
  • 맑음서울 19.8℃
  • 맑음대전 22.0℃
  • 맑음대구 23.1℃
  • 맑음울산 23.3℃
  • 맑음광주 21.9℃
  • 맑음부산 19.6℃
  • 맑음고창 19.0℃
  • 맑음제주 20.1℃
  • 맑음강화 17.7℃
  • 맑음보은 20.2℃
  • 맑음금산 20.5℃
  • 맑음강진군 23.7℃
  • 맑음경주시 23.8℃
  • 맑음거제 19.0℃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눈에 띄는 공연과 전시

국립민속박물관 파주 시범운영

어린이날 파주 ‘개방형수장고’로 가족 나들이

[우리문화신문=이한영 기자]  

 

국립민속박물관 파주 개방형수장고 시범운영

 

국립민속박물관(관장 김종대)은 파주 헤이리에 ‘개방형수장고와 민속 아카이브센터’를 새로 짓고 5월 4일(화)부터 7월 9일(금)까지 시범운영에 들어간다. 전면예약제(국립민속박물관 누리집 https://nfm.go.kr)로 관람할 수 있으며 5월 5일 어린이날을 위한 프로그램도 준비되어 있다.

 

국립민속박물관의 파주 개방형수장고는 2014년 건립작업을 시작해 2020년 7월 준공하고, 유물이전 작업 등을 진행해왔다. 현재 개방형 수장고 조성작업이 80% 이상 진행된 상태로 이번 시범운영을 통해 관람객의 의견을 듣고 보완하여 7월 하순 정식 개관할 예정이다.

 

 

로비로 나온 수장고, 닫혀있던 중간 문을 열다

 

박물관 수장고는 박물관의 가장 깊숙한 곳에 있어 관리자만이 접근할 수 있는 공간이었다. 그러나 파주 개방형수장고는 건물의 입구 로비로 나와 앉았다. 박물관 입구를 들어서면 10미터가 넘는 높이의 천정까지 뻗은 유리 타워가 눈에 들어오는데 이곳이 바로 수장고이다. 밝은 조도에도 보관성이 좋은 해주도자, 옹기항아리 등 도ㆍ토기와 맷돌, 절구 등석재류 민속유물이 보관되어 있다. 시범운영기간에는 로비에서만 볼 수 있지만, 7월 정식 개관 이후에는 수장고 안쪽까지 들어가 볼 수 있도록 개방할 예정이다.

 

민속 아카이브자료 검색실과 미디어 정보월 등 다양한 즐길거리

 

파주 개방형수장고에는 80만 점이 넘는 민속아카이브자료를 검색하고 이용할 수 있는 아카이브 센터도 마련하였다. 2층 아카이브센터에서는 지나간 일상생활 모습, 탄생ㆍ입학ㆍ혼례 등 특별한 순간을 담은 사진, 영상, 음향 등 민속의 현장을 증언해 줄 다양한 아카이브 자료의 정보를 얻을 수 있고, 1층 영상실에서는 프로잭션 아트와 함께 펼쳐지는 인터렉티브 미디어 월을 경험할 수 있다. 정보의 바다에서 나만의 유물에 ♥를 눌러주고, 상세정보를 내 모바일에서 찾아볼 수 있다.

 

 

문화재 병원으로 불리는 보존과학실을 간접 체험할 수 있는 열린 보존과학실도 관람자들에게 재미와 지식을 더해 줄 것이다.

 

5월 어린이날 파주 헤이리에서 특별한 수장고 체험을...

 

아이들을 위한 체험공간 ‘특별한 집, 수장고’는 박물관 수장고를 주제로 한 체험형 공간이다. 금속ㆍ목재ㆍ섬유ㆍ종이ㆍ도기 등 재질별 특성에 따른 보관방식을 공간별로 나누어 체험할 수 있다. 미끄럼틀, 중층공간 등 활동적 체험이 가능하며, 인터랙티브 미디어와 모바일 앱을 이용한 놀이와 학습을 겸할 수 있다. 나만의 수장고를 그려보는 <나의 보물창고, 수장고>등 다양한 즐길 거리가 준비되어 있으며, 5월 5일에는 특별한 집 탐험대 등 특별 프로그램도 마련된다. 아이들은 특별한 집 수장고를, 엄마와 아빠는 개방형수장고를 즐기는 문화가 있는 어린이날을 보낼 수 있을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