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4 (일)

  • 흐림동두천 28.9℃
  • 구름조금강릉 30.3℃
  • 구름많음서울 29.8℃
  • 흐림대전 28.5℃
  • 구름많음대구 32.1℃
  • 구름조금울산 32.0℃
  • 구름많음광주 32.0℃
  • 맑음부산 31.6℃
  • 구름많음고창 31.5℃
  • 구름많음제주 33.4℃
  • 흐림강화 28.2℃
  • 흐림보은 26.2℃
  • 흐림금산 29.5℃
  • 구름많음강진군 32.0℃
  • 흐림경주시 34.4℃
  • 구름조금거제 29.8℃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잔치 그리고 행사

광화문 광장 재개장 기념 「수문장 순라의식」 운영

문화재청, 50여 명 순라군 행진·시민들과 사진 촬영도

[우리문화신문=한성훈 기자]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본부장 정성조)와 한국문화재재단(이사장 최영창)은 약 1년 9개월여 만에 시민의 공간으로 돌아오는 광화문 광장의 재개장을 맞이하여 8월 6일부터 14일까지 ‘수문장 순라의식’ 특별행사를 진행한다.

* 순라(巡邏) : 조선시대에 도둑이나 화재 따위를 예방하기 위하여 밤에 궁중과 도성 둘레를 순시하던 순찰제도로, 이번 행사는 낮에 진행하는 것으로 재해석했으며, 복식과 무기 등은 조선 전기 세종 때를 기준으로 재현함

 

 

 

순라의식은 경복궁 문을 지키는 수문장들의 교대의식이 끝나는 아침 10시 15분에 맞춰 8월 6일부터 14일까지 기간 중 쉬는 날인 화요일(9일)과 비 오는 날을 빼고 날마다 경복궁 광화문 앞에서 열릴 예정이다. 취타대의 흥겨운 전통음악 연주와 함께 50여 명의 순라군이 새로 단장한 광화문 광장의 가운데를 행진하다가 세종대왕 동상 앞에 도착하면 시민들과 사진 촬영도 할 예정이다. 공모를 통해 선발된 ‘시민 명예 수문장’이 순라군을 지휘하는 행사도 준비되어 있다.

 

「수문장 순라의식 특별행사」는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기타 자세한 문의는 한국문화재재단 활용기획팀(02-3210-1645)으로 하면 된다.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와 한국문화재재단은 고궁 밖 광화문 광장으로 무대를 확장하여 선보이는 수문장 특별행사를 통해 궁궐 전통문화 콘텐츠가 시민들에게 다가가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