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20 (토)

  • 구름조금동두천 25.3℃
  • 구름조금강릉 26.6℃
  • 구름많음서울 25.9℃
  • 흐림대전 25.2℃
  • 대구 26.4℃
  • 흐림울산 28.5℃
  • 광주 26.8℃
  • 흐림부산 27.2℃
  • 흐림고창 27.0℃
  • 흐림제주 29.7℃
  • 구름조금강화 25.4℃
  • 구름많음보은 24.7℃
  • 구름많음금산 23.9℃
  • 흐림강진군 27.4℃
  • 흐림경주시 26.3℃
  • 흐림거제 26.7℃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역사와 민족

우리 소나무의 광복 선언’ 다시 한번 외치다!

국립수목원, 《한반도 자생식물 영어이름 목록집(개정판)》 펴내

[우리문화신문=이한영 기자]  산림청 국립수목원(원장 최영태)은 우리 식물의 정체성 및 생물주권을 확립하고 그 값어치를 세계에 알리기 위해 《한반도 자생식물 영어이름 목록집 (개정판)》을 펴냈다고 밝혔다.

* 국립수목원은 지난 2015년 광복 70돌을 맞아 ‘우리식물 주권찾기’ 운동의 하나로 한국식물분류학회와 함께 《한반도 자생식물 영어이름 목록집》을 펴낸 바 있음.

 

이번 개정판은 기존 《한반도 자생식물 영어이름 목록집》에서 영어 이름의 변경이 필요한 20종과 백두다람쥐꼬리, 섬진달래 등 새롭게 자생이 확인된 450종이 추가되었고, 국가수목유전자원목록심의회 검토를 통해 총 3,915분류군에 대한 우리 자생식물의 영어이름을 확정하였다.

* 국가수목유전자원목록심의회: ‘수목원ㆍ정원의 조성 및 진흥에 관한 법률 시행령’ 제 1조의 3에 따라 수목유전자원의 분류·명명, 수목유전자원의 표준명 작성기준, 수목유전자원의 분류학적 검토 및 목록의 작성 등에 관한 사항을 심의하는 심의회

 

자생식물의 영어 이름은 ▲ 한반도가 식물분포의 중심지임에도 다른 국가명이 들어간 식물, ▲ 분포범위가 넓음에도 특정 국가명만 들어간 식물 등의 경우 다른 이름으로 수정하거나 새로운 이름을 검토하였으며 ▲ 우리 문화, 생활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 식물, ▲한반도에만 분포하는 특산식물 등의 경우 한글 발음을 명사화하여 우리말 이름 그대로 영어로 옮겨 제안하였다.

 

 

새롭게 제안된 영어이름은 우리나라 대표 식물목록인 ‘국가표준식물목록(자생식물)’과 연계되며 국가생물종지식정보시스템(www.nature.go.kr)을 통해 누구나 쉽게 검색할 수 있도록 하였다. 또한, 우리 식물의 영어이름의 국제적 확산을 위해 세계생물다양성정보기구(GBIF), 해외 공관 등에도 관련 자료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 개정판은 전자책(pdf 파일)으로 제작되었으며, 국립수목원 누리집(메뉴→연구→연구간행물)에서 누구나 내려받아 쓸 수 있다.

 

최영태 국립수목원장은 “이번 영어 이름 목록집 펴냄을 통해 오랫동안 일본 혹은 다른 나라의 식물로만 인식되었던 우리 식물의 제대로 된 이름을 찾아주고, 이름이 없었던 식물들은 새로운 영어 이름을 붙임으로써 전 세계에 우리 자생식물을 알리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또 이현주 산림청 산림환경보호과장은 “자생식물의 주권 확보가 어느 때보다 중요한 시점에서 이번 계기를 발판으로 산림청과 국립수목원에서 더 활발하고 지속적인 연구가 수행되도록 함께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