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3 (목)

  • 흐림동두천 19.1℃
  • 구름많음강릉 21.5℃
  • 구름많음서울 22.0℃
  • 구름조금대전 20.3℃
  • 구름많음대구 21.7℃
  • 흐림울산 21.2℃
  • 맑음광주 21.0℃
  • 흐림부산 22.4℃
  • 맑음고창 18.6℃
  • 맑음제주 22.9℃
  • 맑음강화 20.8℃
  • 구름많음보은 16.4℃
  • 구름조금금산 18.0℃
  • 구름많음강진군 21.5℃
  • 흐림경주시 19.0℃
  • 흐림거제 19.7℃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최근기사



우리문화편지

더보기
무령왕릉 출토유물 5,232점 모두 공개
[우리문화신문=김영조 푸른솔겨레문화연구소장] 1971년 7월 5일, 공주 무령왕릉과 왕릉원(구 송산리고분군)에서 배수로 공사를 하는 도중에 우연히 벽돌무덤 하나가 발견되었습니다. 무덤 입구에 놓인 지석은 이 무덤의 주인공이 백제를 다시 강한 나라로 부흥시킨 제25대 무령왕 부부임을 알려주었고, 무령왕릉의 발견으로 백제사와 동아시아사 연구에 새로운 지평을 열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되었지요. 국립공주박물관은 2021년 무령왕릉 발굴 50돌을 기려 특별전시 ‘무령왕릉 발굴 50년, 새로운 반세기를 준비하며’ 특별전을 오는 9월 14일부터 내년 3월 6일까지 엽니다. 이번 전시에서는 무령왕릉 출토유물 5,232점 전체를 공개하는데 1971년 발견 이후 무령왕릉 출토유물 모두를 한자리에서 공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지요. 상설전시실에서는 무령왕릉 출토유물 가운데 임금과 왕비가 착용한 대표적인 국보들을 중심으로 새롭게 전시하였음은 물론 도입부에는 백제인들의 내세관과 사상을 엿볼 수 있는 받침 있는 은잔을 전시하고 그 안에 새겨진 아름다운 무늬들을 감상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였습니다. 또 임금과 왕비의 관꾸미개, 금귀걸이, 청동거울, 무령왕릉 석수 등 주요 유물은 진열장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잔치 그리고 행사


배달겨레 세시풍속

더보기

항일독립운동

더보기
한가위, 또다시 병원에서 맞는 여성애국지사 '오희옥'
[우리문화신문=이윤옥 기자] “안녕하세요. 열사님! 제가 이렇게 오늘 서대문형무소에 와서 열사님을 비롯해 많은 독립운동가분들의 자랑스러운 업적을 알 수 있게 된 데에는 열사님의 노력과 희생 덕분입니다. 저는 열사님의 고통을 감히 헤아릴 수 조차 없지만 열사님을 포함해 많은 독립운동가분들의 업적과 희생과 노력을 잊지 않으며 항상 열사님께 감사하는 마음으로 살겠습니다. 저의 오늘은 열사님 덕분입니다. 2021.8.27. 지연 올림” 이는 지난 8월 10일부터 29일까지, 광복 76주년 기념으로 서대문형무소역사관(관장 박경목)에서 열린 ‘생존애국지사 초상화 및 정밀모형(피규어) 특별전시회’를 보고 난 뒤 관람객이 생존 여성독립운동가 오희옥 지사에게 쓴 손편지다. 8월 현재 생존 애국지사는 모두 16분으로 이 가운데 여성은 오희옥(95세) 지사가 유일하다. 어제(18일), 오희옥 지사의 아들인 김흥태 선생으로부터 어머니(오희옥 지사)의 근황과 함께 지난 전시회 때 사용한 오희옥 지사 초상화와 손편지 엽서 사진을 받았다. 초상화는 이 기간에 전시된 16점 가운데 한 작품으로 초상화를 그린 화백은, 삼균주의를 제창한 조소앙 선생의 조카인 조범제 화백이 그렸고 전시를 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